방송 중 박진영 때문에 양현석이 빡친 이유…’녹화 접겠다.’

JYP 엔터테인먼트의 대표 박진영이 YG 엔터테인먼트에 소속된 연습생들의 실력을 평가하기 위해 직접 나섰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믹스나인’에 출연한 박진영은 YG 연습생들을 향한 거침없는 독설로 양현석의 표정을 굳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YG 연습생 김준규, 이병곤, 최현석은 박진영 앞에서 합동 무대를 펼쳤다. 이들은 직접 작사한 랩 가사와 화려한 춤 사위를 벌이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무대를 지켜보던 승리와 양현석, 그리고 다른 연습생들도 모두 훌륭한 무대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그러나 박진영은 냉정했다.

무대가 끝나자 박진영은 ‘랩 가사가 너무 별게 없어.’라며 ‘예상되는 범위 안에서 쓴 가사들.’이라고 냉혹한 심사를 했다.

연습생들의 무대를 흐뭇하게 지켜보던 양현석은 박진영의 혹평에 갑자기 표정이 굳었다. 그리고 ‘너부 답답하고 열이 받았다. 짜증니 너무 나서 녹화를 못하겠다.’며 불쾌함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나 박진영은 최현석에게만큼은 ‘박자 감각이 타고났다. 춤을 정말 잘 춘다.’고 칭찬을 보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박진영 진짜 냉정하다.’, ‘양현석 저렇게 표정 안 좋은 모습 처음 본다.’는 반응을 보였다.

차가운키보드 에디터 < 제보 및 보도자료 keyboardiscold@gmail.com >